어느 암호화폐 이벤트에서 제공된 식사는 약에 쩔어있는 상태였다

fintech 회사 Cindicator의 한 직원이 뉴욕의 Flatiron 지역에있는 Beneville Studios에서 열린 Crypto Sanctum이라는 컨퍼런스에서 도착하였습니다. 

“The Distentralists”그룹과 IOVO라는 암호 프로젝트로 구성된 Crypto Sanctum은 “빠르게 움직이는 암호 및 블록 체인 공간에서 사람들을 올바른 기회로 연결합니다”라고 약속했습니다. 

티켓 가격은 500 달러이며, 이 행사에서 Cindicator는 초밥과 차를 포함하는 점심을 먹고 몇 명의 참석자들과 담소를 나눴습니다.

그 모임에 참가한지 한시간 후, 그녀는 방이 빙글빙글 돌아가고 있는 것을 알아 차렸고, 일어 서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처음에는 수면 부족이라고 생각했는데, 그녀는 잠을 자지 못했습니다.

다음 날 행사에서 200 명이 넘는 참석자 중 몇 명은 Telegram에서 유사한 경험을 논의했습니다. 한 참석자는 식중독에 걸렸다고 생각한다고 했고, 또 다른 한명은 그녀가 공황 발작을 경험했다고 말했습니다.

알고보니 몇몇 음식은 대마초가 들어있다고 명시되어 있었지만, 나머지는 단순히 “성분이 주입된(infused)”라고만 표시되어 있었습니다. 메뉴는 참석자들에게 “허브의 효과를 빛내는 요리의 세계를 경험하도록” 초대합니다. “식물” 성분을 주입한 버터를 제조하는 기기를 파는 MagicalButter.com 에서 식사를 제공하였는데, “주입된 와사비와 마술적인 초장”이 든 초밥과 “주입된 핫소스”가 든 타코를 포함합니다.

https://www.wired.com/story/at-this-crypto-event-the-attendees-really-were-high/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